편집자칼럼

  • 송광택한국교회독서문화연구회 대표
    바울의 교회 글향기도서관 담당 목사
    한국기독교작가협회 고문대표 저서: 목회자 독서법(한언)
    E-mail songrex@hanmail.net

어떻게 경건하게 살 수 있나요?

송광택 | 2021.02.17 22:13


  어떻게 경건하게 살 수 있나요?

 

경건한 삶을 위한 부르심(윌리엄 로, 크리스챤다이제스트)

 

기독교의 가장 근본적인 원리는 모든 행동을 통하여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려는데 있다. 대다수의 그리스도인이 기독교의 경건에 크게 미치지 못하는 이유는 무엇인가? 대부분의 그리스도인이 참된 경건에 크게 부족한 것은 그런 소원과 열망을 가지지 않기 때문이다.

18세기 영국의 영성 작가 윌리엄 로는 그의 대표작 경건한 삶을 위한 부르심 A Serious Call to a Devout and Holy Life에서 경건에 관하여, “경건은 사적이든 공적이든 기도 그 자체는 아니다. 사적이든 공적이든 기도가 경건의 실제이기도 하고 특별한 부분이기도 하지만 말이다. 경건은 하나님께 드려지고 바쳐진 삶을 의미한다. 그러므로 더는 자기의 뜻이나 자기의 방식이나 세상 정신을 따라서 삶을 영위하지 아니하고 오직 하나님의 뜻을 따라서 삶을 영위하는 사람이 바로 경건한 사람이다. 무슨 일을 하든지 하나님을 생각하고, 무슨 일을 하든지 하나님을 섬기고 모든 일을 하나님의 이름으로 행함으로써 자기의 일상적인 삶의 모든 부분을 다 경건의 부분으로 만드는 사람, 바로 그 사람이 경건한 사람이다라고 정의하였다.

경건의 사람은 하나님의 영광에 초점을 맞추어 생각하면서 모든 일을 행하는 사람이다. 한마디로 경건의 본질은 정해진 때마다 어떤 종교적인 의무를 실천하는 것이 아니라, 일상의 의무들을 하나님 앞에서 성실하게 수행하는 정신이다(1경건의 본질과 범위참고).

윌리엄 로는 참된 경건이 있다면 우리가 돈이나 세상의 소유들을 신앙적으로 바르게 사용하게 된다고 했다. 재산을 신중하지 못하게 사용하는 사람은 탐욕에 마음을 빼앗기고 만다. 그렇게 많은 사람이 신앙에 진보가 없는 까닭은 그들의 돈을 신앙적으로 사용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재산을 지혜롭고 경건하게 사용하면 그리스도인은 자연스럽게 삶에 속한 모든 덕행에서 온전함을 잘 이루어 갈 수 있다. 이는 돈을 올바르게 사용하는 것이 그리스도인의 성품의 온전함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윌리엄 로에 의하면, 우리의 경건이 높아질수록 우리의 행복도 커진다. 만일 우리가 하나님의 거듭난 자녀답게 거룩하게 살고자 한다면, 우리의 일상의 삶에서 어리석고 허무한 것들을 포기함으로써 그렇게 될 수 있다. 그 외에 다른 방법은 없다. 만일 우리가 그리스도 안에서 새로운 피조물이라면, 우리는 마땅히 새로운 삶의 방식을 취함으로써 새로운 피조물임을 보여주어야 한다. 이것은 매일의 일상적인 삶의 방식 속에서 그리스도를 따라가는 것을 뜻한다. 따라서 우리의 경건은 우리의 모든 덕행과 거룩한 기품 속에 드러나야 한다.

윌리엄 로는 그리스도인의 지상 생활이 장차 다가올 영원한 삶에 대한 준비라고 믿었다. 따라서 주어진 기회를 무시하는 자는 어리석은 자가 분명하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그는 자기의 관심을 사후 생활에 초점을 맞추지 않는다. 이 시간 이 자리에서 신앙의 원리에 따라 사는 생활이 이 세상의 시대정신에 따라 사는 생활보다 더 행복하고 즐겁다고 생각한다.

이 책은 교회사에도 큰 영향을 끼쳤다. <그리스도를 본받아>, <천로역정>과 함께 최고의 경건 지침서로 꼽히며 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았다.

 

<더 읽어볼 책>

경건(루이스 베일리, 생명의말씀사)

경건(토머스 왓슨, 복있는사람)

내 안에 있는 하나님의 능력(윌리암 로오, 브니엘)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50개(1/8페이지)
편집자 칼럼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50 [송광택 칼럼] 성경, 어떻게 읽어야하나요? 송광택 2021.12.27 12:03
149 [송광택 칼럼] 주님을 닮고 싶어요(그리스도를 본받아, 토마스 아 켐피스) 송광택 2021.12.27 12:00
148 [송광택 칼럼] 성경, 어떻게 읽어야하나요? 송광택 2021.11.12 12:42
147 [송광택 칼럼] 구원의 확신을 갖고 싶어요 송광택 2021.11.12 12:40
146 [송광택 칼럼] 그리스도인에게 공부란 무엇인가 송광택 2021.09.18 23:04
145 [송광택 칼럼] 자녀의 기질이 서로 다릅니다 송광택 2021.09.18 22:26
144 [송광택 칼럼] 예수님의 제자는 어떠해야 하는가? 송광택 2021.07.08 08:30
143 [송광택 칼럼] 고전에서 교회갱신의 길을 찾다 송광택 2021.07.08 08:29
142 [송광택 칼럼] 가난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나요? 송광택 2021.07.08 08:27
141 [송광택 칼럼] 예술이란 무엇인가 송광택 2021.03.23 18:34
140 [송광택 칼럼] 신앙생활을 어떻게 시작하나요 송광택 2021.03.20 10:23
139 [송광택 칼럼] 기도를 어떻게 배울 수 있나요? 송광택 2021.02.28 23:59
138 [송광택 칼럼] 예수 그리스도는 어떻게 우리의 의가 되시나요? 송광택 2021.02.24 22:33
137 [송광택 칼럼] 하나님을 알고 싶어요 송광택 2021.02.17 22:15
>> [송광택 칼럼] 어떻게 경건하게 살 수 있나요? 송광택 2021.02.17 22:13
135 [송광택 칼럼] 친밀한 인간관계는 가능한가요? 송광택 2021.02.11 12:01
134 [송광택 칼럼] 개인과 사회를 위한 자유의 의미 송광택 2021.02.10 14:06
133 [송광택 칼럼] 언제 No라고 말해야 하나요? 송광택 2021.01.31 22:20
132 [송광택 칼럼] 포기하고 싶을 때가 있는데요 송광택 2021.01.31 22:19
131 [송광택 칼럼] 기도가 여전히 힘듭니다. 송광택 2021.01.21 20:51
위로